청운대 "ASF 방역 근무자들, 힘내세요!"
상태바
청운대 "ASF 방역 근무자들, 힘내세요!"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8일 19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9일 수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여만원 상당 위문품 마련
이우종 총장, 홍성군청에 전달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청운대학교는 8일 이우종 총장이 홍성군청 군수실을 방문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을 위한 방역 근무자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청운대 본교 캠퍼스가 있는 홍성군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돼지를 사육하고 있는 ‘축산 1번지’로 알려져 있으며 최근 경기지역에서 잇따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해 군과 지역내 축산농가들이 긴장하고 있다. 이에 청운대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차단을 위해 밤낮없이 방역작업을 하는 근로자를 위한 감사한 마음을 담아 300여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군에 전달했다. 이우종 총장은 “김석환 군수를 중심으로 군 관계자 및 축산농가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방역 차단 등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위문품을 준비했다”며 “지난 조류독감도 극복했듯이 이번 아프리카돼지열병도 이겨낼 것”이라고 격려했다.

김 군수는 “총학생회가 주최하는 ‘제25회 청운학술문화예술제’ 등을 연기까지 하면서 학생들의 지금 상황을 이해하고 동참하는 것에 감사하다”며 “보내준 위문품은 현장 방역 근로자들에게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