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오성고, 아침밥 먹기 캠페인 실시
상태바
천안오성고, 아침밥 먹기 캠페인 실시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8일 15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오성고등학교가 7일 오전 등교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아침밥 먹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천안오성고 제공.
천안오성고등학교가 7일 오전 등교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아침밥 먹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천안오성고 제공.

천안오성고등학교가 7일 오전 등교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아침밥 먹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학교 측은 김치볶음밥을 담은 1000여 개의 컵밥과 음료수를 준비하고 등굣길 학생들에게 ‘아침밥을 먹읍시다’라는 권유의 말과 함께 나누어주는 행사를 진행했다.

캠페인에는 학교운영위원회 이용진 위원장을 비롯한 운영위원들과 학부모회 회원, 학생회 임원과 교직원 등 모두 30여 명이 함께했다.

학생회 임원들은 캠페인에서 ‘두뇌활동에 아침밥이 최고’, ‘아침밥 먹고 집중력 UP, 기억력 UP’, ‘아침밥은 평생 건강 지킴이’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동참을 유도했다.

학교운영위원회에서는 음료수를 준비해 함께 나눠주는 활동을 펼쳤다.

캠페인에 참여한 김미은(여·50) 2학년 학부모 대표는 “여러 가지 이유로 아침을 거르는 학생들이 많은데 이렇게 학교에서 정기적으로 캠페인을 벌임으로써 아침밥의 중요성을 많이 인식하게 해 줘 고맙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최근 조사에서 천안오성고 학생 1169명 중 330명(28%) 정도만이 매일 아침밥을 챙겨 먹고, 620명(53%) 정도가 아침 식사를 매일 거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영종 교장은 “아침밥 먹기는 청소년기 건강에 매우 중요한 요소인 만큼 앞으로도 지속해서 영양교육과 캠페인을 통해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아침밥을 거르는 학생 중에서 가정형편으로 먹지 못하는 학생들도 적지 않아 이들에 대한 지원대책이 필요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