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중남미 물문제 해결방안 모색
상태바
수자원공사, 중남미 물문제 해결방안 모색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19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주개발은행과 업무협약
공동투자·인적자원교류 등
▲ 한국수자원공사는 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미주개발은행과 중남미지역 국가들의 물문제 공동해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수자원공사 제공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한국수자원공사는 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미주개발은행과 중남미지역 국가들의 물문제 공동해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중남미지역 수자원과 상하수도분야 사업 추진 시 공동재원 조달 및 공동투자, 상호 관심 분야에 대한 인적 자원 교류 협력 등이다.

이에 따라, 중남미지역 전문가 양성과 수자원 및 상하수도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중남미 지역을 비롯한 해외 물관리 분야의 교류를 더욱 넓혀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페루 리막강 통합수자원관리시스템 사업'과 볼리비아에 물관리 기술을 공유하는 '지식공유사업' 등 중남미 지역의 물관리 분야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