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공간 내년엔 더 좋아진다
상태바
생활공간 내년엔 더 좋아진다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17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 선정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소관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에 선정돼 내년부터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인프라(의료, 교통, 문화, 체육) 구축을 통해 더 건강하고 사람다운 삶을 영위할 수 있게 해 주는 사업으로 현 정부의 주력사업이다.

 내포신도시 내 건립 예정인 건강생활·교통해소센터는 연면적 7665㎡, 지상 5층 건물로 1, 2층은 건강증진서비스를 제공하는 건강생활지원센터가 들어서고 3~5층은 주거지 불법 주정차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주차타워, 옥상은 작은 정원과 쉼터가 있는 하늘정원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어 홍성읍 옥암지구 내 건립되는 문화복합커뮤니티센터는 연면적 1320㎡, 지상 3층 건물로 1, 2층은 주민여가활동을 지원할 생활문화센터, 3층은 작은도서관이 조성된다.

 군은 이번 생활SOC복합화 사업을 통해 내포신도시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과 홍성읍 지역 문화생활 지원을 통한 도심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석환 군수는 “생활SOC복합화 시설은 군민들이 모이고 다양한 활동을 하는 생활 혁신공간이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간 균형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