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복지 파수꾼 역할
상태바
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복지 파수꾼 역할
  • 이봉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17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봉 기자] 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4010명이 소외된 이웃을 발굴하고 돕는 체계를 정착해 아산 구석구석에서 복지 파수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읍면동 행복키움추진단, 복지이통장, 복지반장, 새마을회, 아산경찰관 및 집배원 등 아산시 인적자원망으로 구성됐으며 지난해 10월 2860명을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 후 꾸준한 인적자원망 확대로 올해 10월 현재 4010명을 위촉했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주변의 복지위기가구 발견 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으로 연계하고 동행방문을 통해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하고 있다.

시는 공공기반의 복지전달체계 확충과 명예사회복지 공무원이 지역사회 복지리더로서의 역량 강화 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 중에 있다.

김성호 사회복지과장은 "아산시는 탄탄한 인적자원망인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있기에 공공의 영역에서 마음 놓고 역할을 다할 수 있는 것 같다”며 “시민들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활동하고 있는 명예사회복지공무원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아산시 또한 단한 명의 소외받는 대상자가 없도록 민관협력 활성화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산=이봉 기자 lb112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