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케이뮤직페스티벌에서 울려 퍼질 판소리 춘향가
상태바
대전시, 케이뮤직페스티벌에서 울려 퍼질 판소리 춘향가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1일 19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2일 수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시 무형문화재 제22호인 판소리 춘향가의 보유자 고향임 씨가 오는 6일 영국 런던 킹스플레이스(kingsplace)에서 개최되는 ‘제49회 판소리유파대제전’ 무대에 선다.

(사)한국판소리보존회에서 주관하는 이번 ‘판소리유파대제전’은 케이뮤직페스티벌을 테마로 판소리 다섯마당(춘향가·심청가·흥보가·수궁가·적벽가)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공연이다.

한국판소리보존회 남정태 이사장의 적벽가로 시작되는 이 공연에서 고향임 보유자는 춘향가 중 ‘사랑가’를 노래할 예정이며 문효심(심청가), 이난초(흥보가), 전정민(수궁가) 등의 명창들이 무대를 이어갈 예정이다.

올해로 49회를 맞이하는 판소리유파대제전은 유네스코 세계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판소리의 정수를 보여주기 위해 마련됐으며, 지난해 처음 해외에서 진행돼 미국 뉴욕의 카네기홀 전석 매진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