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청소년 역사문화탐방 귀국 보고회
상태바
진천군 청소년 역사문화탐방 귀국 보고회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22일 17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3일 월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진천군은'제5회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 귀국보고회를 지난 20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군은 5박6일 일정으로 러시아 및 중국에서 관내 고등학생 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제5회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학생 귀국보고회를 지난 20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송기섭 진천군수가 자리를 함께한 가운데 탐방참여 고등학생 20명을 포함해 학부형, 각 학교 관계자, 군청직원 등 40여명이 참석해 탐방일정에 대한 보고와 보재 이상설 선생의 발자취 및 해외 주요독립유적지를 직접 보고 느낀 학생들의 소감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보고회에 참석한 김하늘 학생(진천고 2년)은 “좋은 기회를 주신 진천군수님께 감사드리며, 이번 탐방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경험했고, 한층 더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학생들에게 더 좋은 역사탐방의 기회가 주어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박지민 학생(서전고 1년)은 “이번 탐방으로 교과서에는 없는 기억해야할 우리나라의 역사와 잊지 말아야 할 것들이 많다는 것을 깨닫게 됐고, 러시아와 중국에 있는 역사뿐 아니라 다른 해외 유적지도 찾아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진천군은 우리 고장의 미래가 될 청소년들이 해외 독립운동 현장 탐방을 통해 우리 역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새로운 경험을 통한 견문확대 및 나라사랑 정신 함양의 기회를 제공코자 2015년부터 해마다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을 실시해오고 있다.

송기섭 군수는 “이번 탐방을 통해 우리 고장 출신 보재 이상설 선생에 대한 자부심으로 청소년들이 올바른 역사의식을 확립하고 진천 지역에 대한 자긍심을 갖는 계기가 되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국가와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