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국제 연안정화의 날’ 해양수산부장관 기관 표창 수상
상태바
태안군, ‘국제 연안정화의 날’ 해양수산부장관 기관 표창 수상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22일 17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3일 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해양쓰레기 6104t 수거처리 등 적극적인 해양 환경 개선사업 추진으로 높은 평가 받아

[충청투데이 박기명 기자] 태안군이 해양환경보전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해양수산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군은 지난 20일 전남 진도 가계해수욕장에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각 지자체 관계자, 해양환경공단, 수협, 어업인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양수산부 주관으로 ‘제19회 국제 연안정화의 날’ 행사가 열렸다.

이날 군은 적극적인 해양 쓰레기 관리와 민간의 자발적인 참여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해양수산부장관 기관표창과 함께 부상으로 2000만 원을 부상으로 받았다.

군은 지난해 6104t의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고 주요 항포구에 총 40개의 이동식 및 선상집하장을 운영하는 한편 유관기관 및 주민과 연계해 10회의 대청소를 실시하는 등 지속가능한 해양관광 및 수산업 발전을 위해 깨끗한 바다환경 조성에 힘써왔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