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11월 ‘틔움버스’ 공모
상태바
한국타이어 11월 ‘틔움버스’ 공모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9일 19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기관에 45인승 버스 지원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은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복지기관에 45인승 버스를 지원하는 '틔움버스(일반지원)' 사업 11월 공모를 오는 27일까지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11월 중 문화, 역사, 전통, 생태, 교육 등의 체험 활동을 계획하고 있는 사회복지기관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틔움버스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접수 후 심사를 거쳐 대상 기관으로 선정되면 45인승 버스 1대와 운행 기사를 비롯해 톨게이트비, 주차료, 유류비 등 버스 운행 비용 일체를 함께 지원받게 된다.

지원 대상 기관은 기관의 전문성과 신뢰성, 적절성, 운영 계획 중인 프로그램의 타당성과 차별성, 지원 후 예상되는 효과 등을 총체적으로 고려하여 선정된다. 심사 결과는 내달 4일 발표 예정이다.

한편 '틔움버스'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Mobility)'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이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