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제245회 임시회 개회
상태바
서산시의회, 제245회 임시회 개회
  • 이수섭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9일 17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수섭 기자] 서산시의회(의장 임재관)는 18일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제245회 서산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오는 24일까지 총 7일간 열리는 이번 임시회에서는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비롯해 조례안 26건, 승인안 2건 등 총 31개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시의회는 제3회 추경예산안 심의를 위한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새로이 구성했으며, 가충순 의원, 안원기 의원, 유부곤 의원, 이연희 의원, 최일용 의원이 예결위원으로 선임됐다.

제3회 추경예산안은 총 1조 1379억(일반회계 9,173억원, 특별회계 2,206억원) 규모로, 제2회 추경예산 대비 2.3%, 256억원이 증액 편성됐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가충순 의원과 이수의 의원이 5분발언을 했다.

가충순 의원은 1급 발암물질로 만들어 진 슬레이트 지붕 철거를 위한 예산을 확대 편성해 철거 기간을 단축하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지붕 개량비용을 일정부분 지원해 철거 신청을 중도 포기 하는 일이 없게 해 달라고 집행부에 주문했다.

이수의 의원은 해미면 소재 반양초등학교 폐교 부지를 매입해 미술관, 문학관 등을 유치해 교육의 장으로 활용 할 것과 서산버드랜드 인근지역 인프라 구축 및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서산버드랜드를 생태관광지로서 활성화 해 줄 것을 집행부에 주문했다.

임재관 의장은 개회사에서 "동료 의원들이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 다른 어느 회기보다 월등히 많은 22건의 조례안을 발의했다"며 "앞으로도 활발한 의정활동으로 2년차에 접어든 서산시정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역량을 십분 발휘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산=이수섭 기자 ls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