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이웃돕기 나눔 잇따라
상태바
홍성군, 이웃돕기 나눔 잇따라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9일 17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수급자 박현옥씨·꿀벌사육 황도영씨 기탁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이웃사랑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얼마 전까지 국민기초수급자로 도움을 받고 있던 박현옥 씨는 “어려운 사람이 어려운 사람을 더 잘 안다”며 10년 동안 폐지 등을 수거하며 모은 돈으로 물품을 기탁했다.

이날 박 씨가 기탁한 물품은 쌀 10포, 복숭아 2박스, 라면 5Box 등 총 46만원 상당으로, 박 씨는 본인이 거주하고 있는 홍성읍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물품을 지원해주었으면 좋겠다는 뜻을 밝혔다.

지난 16일에는 황산벌 꿀벌 대표 황도영 씨가 어려운 노인들에게 전달해달라며 손수 수확한 100만원 상당의 벌꿀 40㎏를 기탁했다.

2009년부터 10년 동안 꿀벌 사육을 하고 있는 황 대표는 “올해는 장마가 늦게 오고 아카시아꽃·밤꽃 등 밀원이 풍부해 벌꿀 수확량이 많았다”며 “조금이나마 어려운 이웃에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물품을 기탁해 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전달해주신 물품이 관내 독거노인 등 꼭 필요한 곳에 쓰일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