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IPP사업센터, ‘2019 희망터전 만들기’ 후원금 전달식 가져
상태바
한전KPS㈜IPP사업센터, ‘2019 희망터전 만들기’ 후원금 전달식 가져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7일 1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전KPS㈜IPP사업센터는 17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에 에너지 효율 진단 및 맞춤형 개보수 지원사업인 ‘희망터전 만들기’ 후원금을 전달했다.

2009년부터 시작된 ‘희망터전 만들기’는 열악한 환경의 아동복지시설의 열악한 환경을 개·보수해 아동들의 쾌적한 거주·학습 환경을 만들어주는 사업으로 2019년 올해에는 이중창 설치, 단열공사 등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방향으로 3곳 센터에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후원금을 지원 받은 황현옥 대동지역아동센터장은 “한전KPS주식회사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관계자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 가장 절실하면서 막막할 때 아이들에게 큰 선물을 해주셨다. 다가올 추위 등의 걱정을 함께 염려해주시는 누군가가 있다는 것은 말로 다할 수 없는 감동이다. 앞으로 소중하게 바뀐 공간에서 아이들과 열심히 행복하게 뛰놀며 생활하겠다”며 감사를 표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서봉수 한전KPS㈜IPP사업센터 처장은 “작은 도움으로 아이들이 조금 더 따뜻한 환경에서 자랄 수 있다면 그것으로 우리는 큰 보람을 느낀다. 오랜 인연을 지속해온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앞으로도 아이들을 위한 사업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