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올해 기업 정주여건 개선 1212억원 확보
상태바
충북도, 올해 기업 정주여건 개선 1212억원 확보
  • 이민기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7일 19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민기 기자] 충북도는 산업단지 환경개선 정부 공모사업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선 결과 올해 1212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정부 부처별 산단 환경개선 지원사업이 2014년부터 합동 공모로 전환된 이후 충북도가 거둔 최고의 성과이다.

지난해 확보 금액은 318억원이었다.

올해 공모에 선정된 사업은 오창과학산업단지 지식산업복합센터 건립, 청주 오송생명과학단지·오창제2산단·옥산산단·음성 하이텍산단 완충저류시설 설치, 청주 오창테크노폴리스·충주 북부산단·증평 도안농공단지·음성 원남산단 공공폐수처리시설 확충 등이다.

청주산단과 음성 금왕산단 주변의 도시숲 조성 예산도 확보했다.

충북도 관계자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간 또는 산단 간 경쟁으로 공모사업 선정이 쉽지 않은 상황이었지만 도와 시·군, 산단 관리기관 등이 협력해 최대의 성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이민기 기자 mgpeace21@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