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솔라·H2 페스티벌, 26~28일 진천서
상태바
2019 솔라·H2 페스티벌, 26~28일 진천서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7일 19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9 솔라·H2 페스티벌 포스터. 진천군 제공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2019 솔라·H2 페스티벌’이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덕산읍 충북혁신도시 친환경에너지타운 일원에서 개최된다.올해로 8회째를 맞는 솔라·H2 페스티벌은 생명과 태양의 땅 충북도와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 대표도시로 급부상하고 있는 진천군이 함께 주최하며, 미래 신성장 동력인 태양광과 수소 산업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이해도를 한층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태양과 수소가 만나는 행복한 미래’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페스티벌은 전시행사, 특별행사, 체험행사, 공연행사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되는 주요 전시행사로는 △충북과 진천의 태양광 및 수소 산업 발전상과 미래 비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홍보관’ △산업별 Value-Chain(가치사슬)을 활용한 제조 발전원리의 이해를 담은 ‘태양광 주제관’ △수소중심 신재생에너지의 미래를 보여줄 ‘수소관’ △태양광 최신 기술과 다양한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업관’ △에너지분야 연구기관, 자문기관, 대학 등이 참여하는 ‘학연관’ 등이 운영된다. 특별행사로는 △태양광 모형 자동차를 직접 제작하고 주행능력을 겨루는 ‘태양광 모형 자동차 경주대회’ △실생활에 응용 가능한 아이디어 제품 및 학술적 아이디어 등을 공모하는 ‘솔라·H2 생활공감 아이디어 공모전’ △태양광과 수소를 주제로 한 ‘솔라·H2 그림그리기 대회’ △태양광융복합 지식연구회, 수소에너지 포럼 등과 같은 학술행사가 개최된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