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건국대학교와 평생교육 확대·역량강화 ‘맞손’
상태바
충주시, 건국대학교와 평생교육 확대·역량강화 ‘맞손’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6일 17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7일 화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INC+사업단과 충주시민대학 운영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시가 시민의 평생교육 확대와 역량강화를 위해 건국대학교 LINC+사업단과 손잡고 '충주시민대학'을 운영한다.

충주시민대학은 지역 내 대학의 교과 및 비교과 강좌 중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며 지역사회 및 시민과 밀접한 생활맞춤형 교양프로그램을 시민에게 개방함으로써 다양한 교육, 문화적 혜택을 확대하기 위해 추진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반려동물과 반려인을 위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행복한 삶'과 여성과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밤길도 무섭지 않다! 호신술 배우기' 등 2개 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하고, 내년부터는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프로그램을 확대할 방침이다.

교육은 오는 25일부터 11월 27일까지 10주 동안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에서 매주 수요일에 진행한다. 모집은 23일까지 프로그램별 각 20명씩 40명을 모집하며, 충주시평생학습관 홈페이지(goodedu.chungju.go.kr)를 통해 접수 가능하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