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조원 석좌교수, 제6대 나노종합기술원장 선임
상태바
이조원 석좌교수, 제6대 나노종합기술원장 선임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8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제6대 나노종합기술원장에 이조원 석좌교수(67·사진)가 선임돼 16일 취임한다. 15일 KAIST는 지난 8월 30일 임시이사회를 열고 이 교수는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 원장은 2022년 9월 15일까지 3년 동안 나노종합기술원을 이끌게 된다. 이 신임 원장은 펜실베니아주립대에서 금속과학 박사학위를 얻었으며 과학기술부 21세기프런티어사업단 테라급나노소자개발사업단장과 한양대학교 나노융합과학과 교수를 역임했다. 또 국가나노기술종합발전계획 수립에도 참여했다. KAIST는 공모 과정에서 그의 이러한 경험이 나노분야의 연구개발을 지원하는 나노종합기술원에 적임자로 평가받았다고 설명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