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충북 中企 기술지원단, 코스모신소재 방문
상태바
한국교통대 충북 中企 기술지원단, 코스모신소재 방문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8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충북지역 중소기업 기술지원단은 일본의 한국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 지난 10일 코스모신소재㈜를 현장 방문했다. 한국교통대학교 제공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충북지역 중소기업 기술지원단은 일본의 한국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 지난 10일 코스모신소재㈜를 현장 방문했다. 일본의 한국 수출규제 조치로 부품소재 공급과 반도체, 탄소, 기계 등의 제조업체가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중소기업 기술지원단의 인인식, 강영민, 이상민 교수는 코스모신소재를 직접 방문해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한 기술개발 협력상황 등을 협의했다.

코스모신소재 김성태 연구소장은 "일본수출 규제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업종은 전반적으로 기능성 코팅제(초소수·친수, 투명 점·접착제, 전자파 차폐 등) 규제로 인해 국내 기업들이 개발과 생산에 차질이 우려되는 부분이 있지만, 사전 재고 확보와 대체 원료 개발로 차질이 없도록 진행하고 있고 향후 원천 소재에 대한 대일 의존도를 줄일 필요가 크므로 이 부분에 대한 긴밀한 산학 협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술지원단 강영민 교수(신소재공학전공)는 "대외의존도가 높은 주력산업 소재, 부품의 핵심원천기술 완성도 제고 및 조기 실증지원 사업인 미래소재디스커버리사업의 밀리미터파 차폐/흡수/방열 다기능 복합소재 개발 분야에 코스모신소재㈜와 함께 공모해 수출규제 품목에 대한 원천기술 확보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