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화력본부, 석문면 농가 2곳서 봉사활동
상태바
당진화력본부, 석문면 농가 2곳서 봉사활동
  • 인택진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6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인택진 기자] 한국동서발전㈜ 당진화력본부(본부장 박윤옥)는 지난 10일 석문면 소재 2개 과수농가에서 ‘태풍 피해농가 대상 봉사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당진화력 임직원 20명은 자발적으로 봉사팀을 구성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큰 피해를 입은 삼봉리와 통정리 과수농가에서 나무세우기와 낙과 줍기, 농가 주변 환경정화활동을 전개했다.

박윤옥 당진화력본부장은 "태풍으로 인해 지역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활동 뿐만 아니라 농가에 도움이 될만한 사업을 기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당진화력은 지역농산물 판로개척을 위한 ‘추석맞이 당진화력 직거래장터’를 시행한 바 있으며, 발전소 주변 마을 환경정화를 위한 ‘당진화력 환경대청결활동’을 실시하는 등 지역상생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당진=인택진 기자 intj469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