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대전효문화뿌리축제·대전칼국수축제 동시 개최
상태바
중구, 대전효문화뿌리축제·대전칼국수축제 동시 개최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3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5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중구는 오는 27~29일 뿌리공원에서 제11회 대전효문화뿌리축제와 제5회 대전칼국수축제를 함께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축제 첫날인 27일 오후 6시부터는 개막식과 함께 독립운동가의 대한 독립만세, 아리랑 페스티벌이 이어진다.

둘째날 오전 10시부터는 150여 문중에서 4000여명이 참여해 각 문중의 고유한 특징을 표현하는 문중퍼레이드가 펼쳐지며, 이어 전국효문화청소년페스티벌과 거리노래방 등 세대 소통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셋째날에는 3대 가족 퍼레이드와 상호 세족식이 예정돼 있으며 대전방문의 해를 맞이해 대전의 뿌리부터 미래까지를 형상화 한 대전십무 공연과 효심풍악 등 축제 기념의 장이 펼쳐진다.

또 이번 축제 기간 뿌리공원 하상주차장에서는 매생이,추어,팥,김치,어죽 등 9가지 칼국수를 맛볼 수 있는 칼국수축제가 함께 진행된다. 축제는 △웰빙 칼국수 경연대회 △엄마손맛을 찾아라 △칼국수 관련 사연을 소개하는 보이는 라디오 등으로 구성돼 있다.

박용갑 청장은 “대전의 대표음식 칼국수를 전국에서 찾아온 시민들과 함께 나누며 효를 즐기는 축제로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