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지사, 추석 앞두고 민심 경청
상태바
양승조 지사, 추석 앞두고 민심 경청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1일 15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12일 천안·아산·홍성·예산·당진·서산 등 찾아 도민과 소통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양승조 충남지사가 추석을 앞두고 10~12일 사흘간 민생현장을 잇달아 찾아 지역 현안을 직접 점검한다.

양 지사는 10일 논산시 화지중앙시장을 찾아 도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계룡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찾아 다문화 여성들과 송편을 만들며 격의 없는 대화를 나눴다.

11일에는 홍성읍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연휴기간 도민불편 해소를 위해 쓰레기 수거 등 현장 근무 중인 환경미화원을 격려하고 거리 청소를 함께 했다. 

예산군 농산물 유통센터로 자리를 옮긴 양 지사는 사과 선별 작업자와 시설 현황을 점검하고 사과 판로 확보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이날 오후에는 천안 쌍용종합사회복지관과 충청소방학교, 천안병천시장, 아산 온양온천전통시장, 천안·아산도시통합관제센터를 각각 찾아 현장 관계자 및 도민과 소통했다.

양 지사는 충청소방학교를 찾은 자리에서 "지금 여러분이 흘린 땀이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든든한 보루가 될 것"이라며 "주민이 가장 힘들고 절실할 때 항상 곁에서 도움을 주는 소방관의 노고에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자부심과 사명감으로 재난현장에서 든든한 버팀목이 돼 달라"고 말했다.

한편 양 지사는 12일 서산의료원과 서산동부전통시장, 당진소방서, 도비도 선착장 등을 찾아 도민과 소통하고 현안을 점검한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