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쌍용동 아파트서 불…시신 2구 발견
상태바
천안 쌍용동 아파트서 불…시신 2구 발견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1일 10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천안시 쌍용동 소재 아파트 화재 현장에서 불에 탄 시신 2구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천안서북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22분경 서북구 쌍용동의 한 아파트 5층에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소방대에 의해 40여분 만에 진화됐다.

그러나 불이 난 아파트에서는 신원을 확인할 수 없는 불에 탄 시신 2구가 발견됐다.

발견된 시신은 거실 문이 위로 향한 냉장고 안에서 발견됐고, 시신 훼손 등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외부 침입 흔적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가족을 상대로 불에 탄 시신의 신원 확인과 함께 합동 감식에 이어 시신 부검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