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농협 직원들, 태풍 피해 농가 봉사활동
상태바
세종 농협 직원들, 태풍 피해 농가 봉사활동
  • 강대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 농협 직원들이 연서면의 배 재배 농가를 찾아 낙과수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농협 제공

[충청투데이 강대묵 기자] 세종시 범농협(본부장 김훈태) 임직원 30여명은 10일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연서면의 배 재배 농가를 찾아 낙과수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농협세종통합센터 내에 상주하고 있는 농협중앙회세종시농정지원국, 농협은행세종영업본부, 충청심사센터, 농협파트너스, 농협네트웍스 등 농협의 주요 기관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관내 지역농협에서는 재해보험 가입 농가에 대한 조속한 손해평가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전 임직원이 적극 피해복구에 참여하고 있다.

세종영업본부 김훈태 본부장은 “피해 농업인들에게 신속한 복구와 지원을 통해 하루 빨리 시름을 덜어드려 보다 편안한 추석한가위를 맞이할 수 있도록 범농협 차원에서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