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장애인 도민체전 역대 최대규모 개최 성황
상태바
충북 장애인 도민체전 역대 최대규모 개최 성황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충북 장애인들의 화합 대잔치인 제13회 충청북도 장애인 도민체육대회가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도내 11개 시·군 3000명이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되어 의미를 더했다.

올해 대회에 옥천군은 도창재 선수단장을 비롯해 14종목 179명(임원 20명, 선수 159명)을 출전 시켜 금7, 은8, 동12개를 획득하며 종합 5위를 달성했다.

종합 우승은 지난해에 이어 청주시가 차지하였고, 충주시가 준우승을 대회 개최지인 제천시가 3위를 기록했다. 이번 대회는 도내 장애인 체육 발전을 위하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참여하여 진행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호응을 얻었다.

김재종 군수는 “장애인의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옥천반다비체육센터를 조기 준공해 장애인 생활체육시설 인프라 구축은 물론 생활체육 활성화를 통한 재활자립과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