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新청사 후보지 기준은?
상태바
홍성 新청사 후보지 기준은?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건·환경 등 7개항목 확정
이달 중 후보지 5개소 발표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의 군청 청사 이전 후보지 선정기준이 최종 확정됐다.

군은 지난 5일 홍성읍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열린 제10차 청사 입지 선정위원회에서 격론을 거듭한 끝에 예비후보지 5개소 선정을 위한 7개 평가항목을 최종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군은 빠르면 9월 중 예비 후보지 5개소를 선정 발표하고 최종 후보지는 10월말 이전 발표하는 것을 목표로 행정절차를 진행중이다.

이번에 군이 최종 확정한 평가항목은 접근성, 주변 환경성, 도시기반 여건, 토지 확보성, 건립 경제성, 관련 규제여부, 도시균형 발전성 등 7개 분야, 19개 세부지표에 이른다. 예를 들어 접근성 항목의 세부 평가지표는 읍·면 소재에서의 거리, 인근 지자체 거리 등으로 세분화해 점수를 산정하게 되는 방식이다.

7개 평가항목 당 각 10점씩을 배점해 총 70점으로 상위 점수 순으로 5개소를 예비 후보지로 선정하게 된다. 또 청사입지 후보지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 삶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점을 고려해 7개 평가항목에 전문가들의 의견을 반영한 가중치를 적용할 계획이다. 선정위원회 추천 10명, 용역사 추천 10명 총 20명의 전문가 그룹을 확정해 설문 조사를 진행하게 된다.

전문가 그룹 설문 결과를 반영한 선정항목별 중요도에 따른 가중치 적용으로 평가항목 사이의 상대적 중요도를 나타내는 계층적 분석법을 도입한 것이다. 최종 입지 선정 시까지 예비후보지 5개소 간 평가점수는 평가의 공정성 및 객관성 담보를 위해 비공개를 유지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청사입지 선정은 가장 객관적이고 공정한 방식으로 진행 하게 될 것”이라며 “공청회 등도 개최해 주민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