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시공 중 도로 추석맞아 임시개통
상태바
천안시, 시공 중 도로 추석맞아 임시개통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재범 기자] 천안시는 추석을 앞두고 현재 시공 중인 주요 도로사업 공정을 앞당겨 임시개통으로 원활한 차량소통을 지원한다. 이번에 임시개통되는 곳은 ‘시도5호선 도로개설공사’(입장면 독정리~국지도 23호선 연결) 및 ‘시도14호선 도로개설공사’(성환읍 도하리~입장면 가산리)이다. 특히 시도14호선 도로개설공사(길이 2.8㎞, 폭 8m)는 2020년 8월 준공 예정이었으나 최근 아스팔트(기층) 포장과 차선도색을 완료하고 왕복 2차선으로 전면 개통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기상상황을 고려해야 하지만 공사 중인 2곳의 도로현장을 추가로 아스팔트포장과 보도블록 포설을 완료해 차량통행뿐만 아니라 보행자들에게도 편리한 도로환경 제공으로 귀성객과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천안=이재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