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내버스요금 일반·청소년 200원 ↑
상태바
충주시내버스요금 일반·청소년 200원 ↑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650원→750원… 21일부터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시내버스 요금이 오는 21일부터 인상된다.

시는 지난달 22일 충청북도 경제정책심의위원회에서 의결된 '시내·농어촌버스 운임 및 요율 적용기준'에 따라 시내버스 운송사업자가 신청한 시내버스 요금변경 신고를 수리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일반인은 1300원에서 1500원으로 200원이 인상되고, 청소년은 1000원에서 1200원으로 200원 인상되며, 어린이는 650원에서 750원으로 100원이 인상된다. 또한 시계외 구간요금은 시외버스 운임요율을 적용한 기존 1㎞당 116.14원에서 131.82원으로 조정된다.

아울러 요금 할인을 위해 기존 일반인, 중·고등학생, 초등학생으로 구분되던 요금제를 일반인, 청소년(만 13세~만 18세), 어린이(만 6세~만 12세)로 연령기준을 적용한다.

만 19세 이상 특수학교 재학생은 청소년 요금제 적용과 교통카드 사용시 100원 정액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내버스 요금인상은 버스 이용객의 부담을 고려해 약 5년 6개월 가까이 동결해 온 사안이다"며 "물가변동 및 주 52시간 근로제 시행 등으로 불가피하게 요금 인상을 단행했음을 시민들이 이해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