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철도신호설비에 제3자 검증제도 도입해 안전 강화
상태바
철도공단, 철도신호설비에 제3자 검증제도 도입해 안전 강화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철도운행 주요 안전설비인 신호시설물에 대해 내년 개통되는 철도노선부터 ‘제3자 검증 제도’를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그간 철도공단은 노선 신설 및 개량 시 공단 자체 성능시험과 공단·철도운영자 합동점검 후, 종합시험운행을 통해 철도시설의 설치상태와 열차운행체계를 점검해왔다.

이번 제도 도입으로 외부 전문기관을 통해 자체 성능시험 및 공단·철도운영자 합동점검 결과의 적정성을 검증하고 종합 기능검사를 추가로 시행하여 안전점검을 강화할 예정이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철도신호설비 제3자 검증제도 도입을 통해 철도 안전성을 한층 강화해 더욱 안전한 철도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