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설관리공단, 날씨경영우수기업 3회 연속 선정
상태바
대전시설관리공단, 날씨경영우수기업 3회 연속 선정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시설관리공단은 한국기상산업기술원에서 실시한 2019년도 날씨경영우수기업 인증 심사에서 3회 연속 합격점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날씨경영우수기업 인증은 날씨경영의 적극 도입을 통한 경영 개선사항 등을 평가해 기상청장이 선정·인증하는 제도이다.

공단은 2013년 처음으로 ‘날씨경영우수기업’인증을 받고 기상 관련 재해·재난 대책반 운영, 계절별 재난대비 시설 점검 등 다양한 안전시책을 추진해왔다.

특히 지난해에는 안전문화 대상 ‘우수상(행정안전부장관 표창)’등을 수상하며 안전한 시설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

설동승 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시설 운영을 할 수 있도록 기상환경을 반영한 시설물 관리 등을 통해 시민을 행복하게, 시설을 가치있게 가꾸는 공단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