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버스터미널 여자화장실 몰래 훔쳐본 60대 검거
상태바
괴산버스터미널 여자화장실 몰래 훔쳐본 60대 검거
  • 김영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시내버스 터미널 여자 화장실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훔쳐본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9일 괴산경찰서에 따르면 시내버스 터미널 여자 화장실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훔쳐본 A(68) 씨를 검거하고,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위반 혐의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8일 오후 3시40분경 괴산군 시내버스 터미널 여자 화장실에 들어가 B(30) 씨의 신체를 몰래 훔쳐본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B 씨의 고함 소리를 들은 가족에 의해 현장에서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괴산=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