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 마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불 전달
상태바
보은 마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불 전달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8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군 마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9일 마로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참 고마운 이웃’ 사업으로 구입한 이불을 전달했다. 협의체에 따르면 2019년 민관협력사업인 '참 고마운 이웃' 사업으로 이불 지원사업을 지난 4월 19일 의결하고 4만 4000원 상당의 이불 51채를 구입해 이날 대표자 한 명에게 전달했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홍성 위원장은 “새로운 위원이 늘어나서 더욱 역동적인 마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 지역사회복지에 관심을 갖고 어려운 이웃을 발굴해 지역자원과 연계하는 일에 앞장서는 위원님들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영순 마로면장은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분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희망을 가지고 일상생활을 보다 행복하게 살아가도록 도움을 주는 일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