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경찰서, 탈북민을 위한 '행복지킴이'위촉
상태바
충주경찰서, 탈북민을 위한 '행복지킴이'위촉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7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경찰서는 9일 탈북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도와줄 '행복지킴이' 4명을 위촉했다.

이번에 위촉된 탈북민 '행복지킴이'는 충주시청, 충북하나센터 충주협력사무소에서 탈북민에 관한 업무를 담당하는 구성원들로 탈북민의 범죄피해 예방과 빠른 회복, 그리고 탈북민의 복지를 위한 지킴이 역할을 하게 된다.

정재일 서장은 "탈북민들이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찰서 관계자는 "이번 행복지킴이 위촉을 계기로 탈북민의 범죄피해 및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해 탈북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