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아프리카돼지열병 및 구제역 유입 방지 총력
상태바
태안군, 아프리카돼지열병 및 구제역 유입 방지 총력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7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소독차량 등 동원해 관내 양돈농장 일제 소독

[충청투데이 박기명 기자] 중국, 베트남 등 주변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추석을 앞두고 태안군이 유입 방지를 위한 방역관리에 나섰다.

군은 관내 전체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농장 대청소 및 소독을 독려하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했으며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에 등록된 축산관련 차량에 대한 소독계획을 통보했다.

특히 지난달 28일과 이달 9일 군 소독차량과 군·축협 공동방제단 소독차량을 동원해 소규모 영세 양돈 농가에 대한 일제 소독을 실시했으며 그 외의 대규모 양돈농장은 군의 지도·점검 속에 자체 보유한 소독장비를 활용해 내·외부 청소 및 소독을 진행했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