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 정기회의 개최
상태바
증평군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 정기회의 개최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7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증평군은 지난 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2019년 증평군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 정기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연명숙 단장을 비롯 참여단원 30명이 참석해 여성친화정책 형성을 위한 공감대 확산과 캠페인 등 실질적인 주민참여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여성친화도시는 지역정책과 발전과정에 남녀가 동등하게 참여하고 그 혜택이 모든 주민에게 고루 돌아가는 도시로, 증평군은 2016년 12월 도내 군 단위 중 처음으로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됐다.

이후 2017년 6월에 꾸려진 주민참여단은 △여성친화도시 추진사업에 대한 모니터링 및 홍보 △여성친화정책 교육 및 역량 강화 △군정에 대한 개선안 제시 등을 담당하며 여성친화도시조성의 중요한 파트너로 자리하고 있다. 증평=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