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안전한 대중교통 서비스 제공 만전
상태바
추석 연휴 안전한 대중교통 서비스 제공 만전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가 오는 10~11일 관내 노선버스 업체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 안전점검은 업체를 직접 방문해 추석 명절 근무편성표와 긴급 사태 발생에 대비한 대응반 편성 여부 등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졸음운전사고 예방을 위해 실질적인 종사자 휴식시간이 보장되고 있는지를 점검한다. 시는 장거리 운행 노선과 2시간 이상 연속 운행 중인 노선을 중점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또 술자리가 많은 명절 기간 동안 자칫 발생할 수 있는 음주운전 사전차단을 위해 종사자 안전교육 실시여부, 음주 측정 운영 실태와 운전자 음주 시 대체자 명단도 확인하기로 했다.

시는 점검 결과에 따라 현지 시정 및 행정처분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태오 시 교통과장은 "들뜨기 쉬운 추석 명절을 맞아 운수종사자의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다소 느슨해 질 수 있다"며 "추석 연휴 기간 안전하고 편안한 대중교통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번 추석 명절 연휴기간 세종시내 버스는 63개 노선(운수종사자 519명)이 정상 운행된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