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CM 선정 공고
상태바
행복청, 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CM 선정 공고
  • 강대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강대묵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행복도시 반곡동(4-1생활권)에 건립하는 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의 건설사업관리용역(CM) 업체 선정을 위한 입찰계획을 공고했다.

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는 행복도시 내 장애인, 노인, 아동, 청소년들에게 장애복지시설, 보건시설, 문화복지시설 등 시민을 위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며, 연면적 1만 3468㎡, 부지면적 1만 5019㎡에 지상3층 규모로 계획돼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기본설계를 진행 중이다.

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의 건설사업관리용역(CM)은 설계·품질·안전·시공 등 건설 사업의 전 과정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것으로, 용역금액은 18억 원, 용역기간은 착수일 부터 31개월이다.

오는 17일 정부세종청사 종합안내실(1층) 내 접수처에서 입찰참가를 받고, 이후 사업수행능력평가(PQ) 가격입찰 등을 거쳐 11월 초에 최종적으로 용역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행복청 고성진 공공시설건축과장은 “이번 건설사업관리용역(CM)을 통해 공공건축물의 품질확보 및 공사안전관리 등 광역복지지원센터 건립공사가 안전하고 최고의 품질이 확보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