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양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양산 신명나는 여늬바람 음악공연' 개최
상태바
영동군 양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양산 신명나는 여늬바람 음악공연' 개최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영동군 양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7일 베데스다 양로원에서 '양산 신명 나는 여늬바람 음악공연'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충북문화재단에 신청해 선정된 것으로, 전통연희단 천고(예술감독 손광섭)의 설장구, 사물놀이 등 신명나는 국악 공연이 이어지며, 시설 입소자들과 양산면 지역주민들이 함께 어우러져 화합한마당을 연출했다.

곽미진 협의체 위원장은 "문화 사각지대에 있는 양산면민들이 음악과 연극 공연을 통해 문화 혜택을 누리고, 지역주민들과 함께 공연을 즐기면서 문화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