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광희 영동소방서장, 추석연휴 대비 피난취약시설 지도방문
상태바
류광희 영동소방서장, 추석연휴 대비 피난취약시설 지도방문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류광희 영동소방서장은 지난 6일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주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양강면 소재 제일요양병원을 방문해 화재예방을 위한 현장 지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방문은 화재 등 각종 재난사고 발생 시, 인명피해 우려가 높은 요양시설을 직접 방문해 관계인과의 간담회 및 안전교육을 통해 화재 등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추석 연휴 중 근무 직원들의 안전의식제고와 자율책임 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해 안전한 명절 보내기 분위기 조성을 위해 추진됐다.

류 서장은 요양병원시설 내 소화기구, 옥내소화전, 자동화재탐지설비 등 소방시설과, 화재 시 피난계단이 적절히 운용될 수 있는지 여부를 확인하고, 비상구 및 피난통로 등을 철저히 관리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거동불편 환자들이 많은 요양병원 특성을 고려해 시설 관계자들과 함께 화재발생 시 초기 대응방법 및 인명대피 방법을 강구하고, 정기적인 소방안전교육 및 훈련 실시 등을 강조했다.

류광희 소방서장은 "명절 기간 중 야간 취약시간대에 근무인원을 강화하고, 거동 불편 환자의 경우 입원실을 피난층(저층)에 배치해, 효과적인 자체 피난계획을 수립해줄 것"을 당부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