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향교, 추기 석전대제 봉행
상태바
충주향교, 추기 석전대제 봉행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향교가 7일 향교 대성전에서 춘기 석전대제를 봉행했다.

지역 유림과 기관·단체장,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제례에는 김형록 충주향교 전교가 초헌관을, 충주신문사 이규홍 대표가 아헌관을, 정용학 충주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이 종헌관을 맡아 차례로 오성(五聖)에게 술을 따르는 '헌례'를 진행했다.

이어 분헌관들이 오성을 제외한 성현 22명(송조 4현, 한국 18현)에게 술을 올리는 '분헌례' 등의 전통의식도 펼쳐졌다.

한편, 석전대제는 중요무형문화재 제85호로서 공자를 모시는 사당인 문묘에서 지내는 큰 제사를 가리키며, 예법과 음악이 존중되는 국가의 의례로 매년 춘기와 추기로 나눠 2회 봉행되고 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