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2회추경 5298억원 편성
상태바
옥천군 2회추경 5298억원 편성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은 2019년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기정예산액보다 422억원이 증액된 5298억원으로 편성해 옥천군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기정예산 4875억원 대비 8.67% 증가한 것으로 일반회계는 303억원(7.32%) 증가한 4446억원, 특별회계는 119억원(16.36%)이 증가한 852억원 규모로서 예산안이 의결될 경우 옥천군은 5000억 예산 시대를 맞이하게 된다.

이번 추경예산은 정부와 충북도 추경에 따른 국도비 보조사업의 변경사항과 2018년도 결산사항을 반영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불편 해소를 위한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예산편성에 중점을 두었다. 김재종 군수는 열악한 지방재정여건을 해결하고자 전 직원이 중앙부처를 비롯한 충북도와 관계기관을 수시로 방문해 사업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그 결과 국도비 예산 1632억을 발판으로 옥천군 최초로 5000억이 넘는 예산안을 편성할 수 있었다.

한편, 이번에 편성한 예산안은 오는 18일 개회되는 옥천군의회 임시회 심의를 통해 25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