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교육지원청, 모범효행 학생 발굴·시상
상태바
금산교육지원청, 모범효행 학생 발굴·시상
  • 이종협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8일 16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종협 기자] 금산교육지원청은 지난 5일 교육청 회의실에서 모범효행 학생을 발굴해 장학금을 수여하는 제19회 ‘성경상’ 시상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제13대 박세춘 전 금산교육장을 비롯한 금장회 및 교육계 원로, 학부모, 교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성경상은 평소 금산지역 및 교육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지대한 관심을 갖고 있는 박세춘 전 금산교육장로부터 9000만원의 장학기금을 위탁받아 금융기관에 예치하고 지급되는 이자로 매년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2017년 성경상 시상식부터 관내 28교 대상으로 추천받아 초·중·고 각 2명씩 총 6명에게 각 100만원씩의 장학금과 상장, 격려품을 수여했다.

이태연 교육장은 “후원에 대한 감사의 뜻을 되새기고 새로운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가 자신의 미래를 개척하는 학생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금산=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