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창업지원단·충북지식재산센터 협약
상태바
한국교통대 창업지원단·충북지식재산센터 협약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5일 1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6일 금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립한국교통대학교 창업지원단은 4일 충북지식재산센터에서 지식재산 역량강화와 창업 생태계 활성화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교통대학교 제공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창업지원단은 4일 충북지식재산센터에서 창업지원단 김성룡 단장, 충북지식재산센터 관계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식재산 역량강화와 창업 생태계 활성화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지식재산기반 창업 촉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창업동아리 및 학생, 교원 대상 지원사업 연계운영 등 충북도내 창업 분위기 확산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내용은 지역 (예비)창업자의 지식재산 창업 촉진 사업 공동 추진, 한국교통대 학생 및 교원 대상 지원사업 적극 연계, 지식재산권 및 창업 관련 페스티벌, 각종 행사 공동 개최, 양 기관의 지식재산권 및 창업지원사업 적극 홍보 및 정보공유 등이다.김성룡 창업지원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기술창업에서 매우 중요한 필수조건인 지식재산권 확보를 지원해 발전 가능성이 높은 창업기업 발굴·육성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유망한 아이디어를 갖고 있는 (예비)창업자들의 창업도전을 지원하고 경쟁력을 갖춘 창업자원 발굴 및 역량강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