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11년 연속 물놀이 무사고
상태바
청주시 11년 연속 물놀이 무사고
  • 심형식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3일 19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심형식 기자] 청주시는 11년 연속 물놀이 무사고 기록을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연초부터 '물놀이 안전관리 추진 기본계획'을 수립해 물놀이 안전관리체계를 구축했다. 과거 인명피해가 발생했거나 위험요소가 있는 용소계곡 등 5곳을 위험구역으로 지정해 특별 관리했다. 안전표지판, 구명조끼 등 안전시설물 450점을 물놀이 시즌 전 정비 완료하는 등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제로화 달성을 위한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대책과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기도 했다.

특히 시는 물놀이객이 많이 찾는 6월 1일부터 3개월간을 '물놀이 안전대책기간'으로 설정하고 물놀이 안전요원 35명을 배치했다. 물놀이객이 많은 주말과 휴일 오후에는 청주시자율방재단의 자원봉사대 휴일 특별 근무반을 편성·운영해 위험지역에 대한 예찰활동 강화에 역점을 뒀다. 이와 함께 피서객이 많이 몰리는 7월과 8월에는 청석굴과 금관숲에서 물놀이안전 시연회와 안전체험교실을 운영해 물놀이 사고에 대한 경각심 고취와 안전홍보로 한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활동에 만전을 기했다.

심형식 기자 letsgoh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