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물가 안정 캠페인 및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추진
상태바
서구, 물가 안정 캠페인 및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추진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3일 15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3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는 오는 5일까지 전 직원 전통시장 방문 주간을 운영하고, 도마큰시장, 한민시장 등 전통시장을 찾아 물가 안정 캠페인 및 장보기 행사를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이른 추석 및 위축된 소비심리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을 격려하고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추진된다.

장종태 청장은 오는 4일 지역주민 100여 명과 함께 전통시장을 찾아 물가 안정 캠페인 및 장보기 행사를 하고 서구 공직자들 또한 각 부서별로 전통시장 방문 주간 중 하루를 정하여 캠페인과 장보기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장 청장은 “올해 추석 차례상 차림 비용이 전통시장을 이용했을 때 대형마트보다 30%가량 저렴한 것으로 조사된 만큼 품질 좋고 저렴한 전통시장을 많이 이용해 달라”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