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 서울한방병원 진료 시작
상태바
대전대 서울한방병원 진료 시작
  • 김일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2일 18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3일 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일순 기자] 대전대 서울한방병원이 서울 송파구 문정동 법조타운 내에 4개의 진료센터와 50병상 규모를 갖춰 2일 개원, 본격적인 진료에 나섰다. 지상 8층 규모의 서울한방병원은 동서암센터·통합면역센터와 척추신경재활센터, 여성의학·소아청소년센터 등 4개의 진료센터와 3개 병동을 비롯해 50병상으로 운영된다.

특히 병원 내에는 고주파온열치료실을 비롯해 면역주사실과 감압치료실, 뜸실, 좌훈실 및 수족욕·반신욕실과 요가명상실, 비즈니스센터 등을 갖췄다. 한의학·의학 협진을 위해 임상병리실, 영상의학실, 물리치료실 등의 필요시설도 마련됐다.

유화승 대전대 서울한방병원 원장은 "그동안 대전대 한방병원에서 쌓은 풍부한 진료와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신뢰 있는 한방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아울러 한국형 통합의료를 실현하는 환자중심·미래혁신적 한방병원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일순 기자 ra115@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