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 주민염원 활활
상태바
홍성군,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 주민염원 활활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1일 18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2일 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의 내포신도시 유치를 위해 홍성군민들이 발 벗고 나섰다.

홍성군은 지난달 30일 바르게살기홍성군협의회가 하계수련대회를 갖고 회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의 내포신도시 유치를 염원하는 결의 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를 추진하는 내포신도시는 △충남도청과 충남도의회, 충남경찰청, 충남교육청 등이 있어 광역행정기능 연계가 가능하고 △사통팔달 광역교통망과 수도권과 관할서의 1시간대 접근성 △신도시 개발지역 부지 및 인프라 구축 완료 △조성원가 분양 및 신축비 지원으로 예산절감 △근무자의 쾌적한 정주여건 완비 등 최고의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이날 결의대회를 시작으로 홍성군내 각 기관사회단체는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 릴레이 결의대회를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

이에 앞서 김석환 군수는 직접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을 면담하고 내포신도시 유치를 적극 건의했으며 주민행사 및 각급 기관을 방문해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의 내포신도시 이전 당위성에 대해 설명하고 동참을 요청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난달 27일에는 이용록 부군수를 단장으로 20명의 유치 실무추진단을 발족해 향후 유치 활동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등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10만 군민과 함께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을 반드시 유치해 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은 인천 송도신도시 내 임시청사를 사용 중으로 12월까지 청사 신축 후보지를 최종 선정하고 2023년까지 청사 준공을 계획하고 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