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둔산 수락계곡까지 대전 버스로 한 번에!
상태바
대둔산 수락계곡까지 대전 버스로 한 번에!
  • 김흥준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1일 17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2일 월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0일부터 대전시 21번 버스노선 연장 운행

[충청투데이 김흥준 기자] 논산시는 지난달 30일부터 대전시 21번 버스노선을 대둔산 수락계곡까지 7㎞ 연장하고 1일 30회 왕복 운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용객들은 7㎞를 연장해 대전에서 수락계곡까지 시내버스 한 번 탑승으로 이동이 가능해졌다. 기존 대전시 21번 시내버스는 대전 서남부터미널을 출발해 가수원, 기성동을 거쳐 논산시 벌곡면 대덕리 마을회관까지 운행해 왔다.

이번 노선 연장은 대둔산도립공원 중심 관광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양 지자체 간 협의한 것으로, 대전시는 노선 연장을, 논산시는 기존 동일 구간 노선을 폐지함에 따라 이뤄졌다.

첫 수락계곡행 버스는 지난 30일 오전 6시 정각에 출발했으며, 평균 70분 배차 간격으로 운행되고 있다.

한편, 시는 이번 연장개통을 기념하기 위해 30일 벌곡면 수락계곡 일원에서 황명선 논산시장 외 주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통식을 갖고 함께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노선 연장이 이뤄지게 된 것에 매우 보람차고 기쁘다"며, "대전에서 한 번에 수락계곡으로 오게 되는 것이 가능해짐으로써 관광 사업에 활기를 띨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논산=김흥준 기자 khj50096@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