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연, 태국 원자력연구소와 연구로 기술협력 본격화
상태바
원자력연, 태국 원자력연구소와 연구로 기술협력 본격화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9일 19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30일 금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이하 원자력연)이 문재인 대통령 태국 방문을 계기로 태국원자력연구소(TINT)와 연구용원자로(이하 연구로) 해체 및 건설, 방사선 응용기술 개발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29일 태국 방콕 현지에서 기술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 양 기관은 연구로 설계, 건설, 안전운영과 방사선 및 방사성동위원소 생산, 이용 등을 포함해, 제염해체기술, 싸이클로트론 및 전자빔 응용기술 등 다양한 원자력 분야에서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태국은 1962년부터 운전해온 TRR-1/M1 연구로의 해체 뿐 아니라 원자력연구원의 ‘하나로’와 유사한 신규 다목적 연구로 건설에 대한 타당성 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에 연구원은 향후 하나로, 요르단 JRTR, 네덜란드 OYSTER 등 연구로 사업으로 축적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태국의 신규 연구로 건설에 필요한 기술 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