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탈꾼 집합! 증평서 31일 중원탈춤풍류정
상태바
전국 탈꾼 집합! 증평서 31일 중원탈춤풍류정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9일 16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30일 금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맞이 굿 탈판 '중원탈춤풍류정' 공연 무대 모습. 극단꼭두광대 제공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증평군은 31일 오후 2시 증평읍 연탄리 증평문화회관서 전국의 탈꾼들이 모여 신명나게 노는 맞이 굿 탈판 ‘중원탈춤풍류정’ 무대를 연다

8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열리는 이번 공연은 극단 꼭두광대의 두 번째 우수 레퍼토리 공연으로, 총 3부로 구성됐다.

1부에서는 수심정기춤, 천지굿마고, 대형새들의 판열림에 이어, 2부에서는 고성오광대 말뚝이, 문둥북춤, 구음검무, 울산탈풀이가진행되며, 3부에는 남녘 살풀이, 농민춤, 천지강산 영가무도가 펼쳐진다.

관람 신청은 이름과 관람인원을 적어 극단 꼭두광대(010-7552-7714)에 문자메시지로 예약하면 된다. 빈자리에 대해서는 공연 당일 선착순 입장이다. 극단 꼭두광대 장철기 대표는 “가족은 물론 남녀노소 함께 하실 수 있도록 해설(이야기 풀이)도 준비했다”며 “여러 지역의 예술인과 탈꾼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기회인만큼 많이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극단 꼭두광대는 충북을 주무대로 활동하는 국내 유일 탈 연희 전문예술극단으로 충북문화재단의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과 유아문화예술교육 사업을 통해 증평에서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증평=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