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영농청년회·금마면 추석맞이 나눔
상태바
홍성군 영농청년회·금마면 추석맞이 나눔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8일 18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9일 목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다가오는 추석명절을 맞아 충남 홍성군에 관내 어려운 이웃들의 행복한 명절을 위한 사랑의 나눔이 줄을 잇고 있다.

홍성군은 28일 홍성군 영농청년회가 군청을 찾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쌀·보리 800㎏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전선호 홍성군 영농청년회장은 이 자리에서 “주위에 어려운 이웃들도 즐거운 추석명절을 맞이하기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과 소통하는 영농청년회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석환 군수는 “매년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영농청년회에 감사드린다”며 “이번에 전달된 사랑의 쌀은 군내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에 앞서 금마면에서는 27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면내 저소득 독거노인 및 중증질환 가구를 위한 명절 지원 사업, 다가오는 겨울철 한파에 대비하기 위해 저소득 가정에 유류비를 지원해 생활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난방비 지원 등에 대해 논의했다.

회의가 끝난 후 금마면 명예사회복지공무원들은 마을별 결연관계에 있는 독거노인 대상자 26가구를 직접 방문해 사랑의 꾸러미를 전달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나눔에 힘입어 나눔의 문화가 살아 있는 홍성군이 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