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공정·생태관광 및 관광두레 활성화 협약
상태바
대덕구, 공정·생태관광 및 관광두레 활성화 협약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7일 19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8일 수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 대덕구는 27일 공정·생태관광 및 관광두레 활성화를 위해 협약식과 청년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는 2019 공정·생태관광 프로그램 운영자인 △여행문화학교 산책 △대전체험여행협동조합 △사유담협동조합 △장동-계족산 농촌체험 휴양마을 등이 함께 했으며, 구 관광두레 주민사업체인 △길애 △아주맑은마을 △생태문화 아름드리도 협약을 체결했다.

이와 함께 구는 이날 공정·생태관광 및 관광두레 SNS 홍보를 책임질 청년 서포터즈단 26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이들은 대덕구 공정·생태관광과 관광두레 주민 사업체 프로그램에 대한 홍보활동 등을 펼치게 된다.

박정현 청장은 “공정·생태관광과 관광두레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지역사회 내에서 선순환 구조를 갖춘 관계망 구축이 중요하다”며 “다양한 지역 공동체가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